자유게시판

    · 자유게시판

    모르는사람한테 반말하는 사람들 많네요

    마우저63609 / 2019-06-09 20:25 / Hit : 9889

    아버지랑 주말마다 같이 낚시댕기는데

    어제는 뒤에서 누가 야 니 고기잡은거 할래?

    라고 물어보길래 아는사람인가 싶어서 보니


    50정도 되보이는 모르는 아저씨가 붕어 들고있더군요
    ㅡㅡ


    마침 저희 아버지가 그 소리듣고

    이양반아 아무리 젊은사람이라도 "야"가 뭐냐면서
    말을 뭐 그따구로 하냐고 싸울라고 하시길래
    제가 오히려 말렸습니다 ㅡ.ㅡ
    한달전에도 뒤에서 어떤 60넘어보이는 아저씨가
    야 입질좀잇냐? 라고 하길래 상대해서 뭐하겟나
    싶어서 그냥 넘어간적 있습니다
    물론 어른이 젊은사람한테 그럴수도 있지만
    일면식도 없는사람한테 야는 아니잖아요?

    젊은이라고 하던가 총각이라고 하던가

    그러면 되는데 '야'는 아는사람한테 하는거 아닙니까?

    어쨋든 기분은 별로 안좋더군요

    섹시붕 19-06-09 20:44
    헐..진짜요.?
    無事人 19-06-09 20:45
    그 또한 일제식민지 시절 쪽발이들이 우리나라사람들에게 노예취급하며 군림하던 것들이 해방이 되고난 후, 무식하면서 나이만 먹었거나 무식하면서 돈 많은 것들이 그대로 따라하면서 그렇게~된 부분이라네요~
    아주 예전에는 그렇게 일면식도 없는 사람에게 나이 어려보인다고 말 놓는 짓은 쌍놈만 그래다더군요~
    별난6668 19-06-09 20:46
    초면인데 반말은 아니죠ᆢ
    담부턴 같이 반말하세요
    아무리 나이 많더라도ᆢ
    여기조아 19-06-09 20:51
    별난놈들
    정신나간놈들 많아요
    마우저63609 19-06-09 20:56
    참 희한한사람들 많더라고요 ㅡ.ㅡ

    젊은이 입질좀 있는가?

    젊은이 내가 고기잡은거 가져갈텐가?

    이러면 얼마나 좋습니까? 이런거는 당연히 어른이

    젊은사람에게 할수잇는 말인데

    야는 진짜 아닙니다 ㅡㅡ
    머뭄5956 19-06-09 21:01
    나이지긋하신분인데 참 무식하네요
    요새어떤세상이라고 반말을한답니까
    못배워먹은티 내느라고 그럽니다
    나이는 어디로 쳐드셨는지... 같이반말해버리세요
    마우저63609 19-06-09 21:06
    그렇다고 같이 반말하는거도 아닌거같아요

    제가 낚시인중에 송귀섭 선생님을 좋아하는데

    그 미물인 붕어한테 어서오시게. 잘가시게 이렇게 존칭

    쓰시는거보고 정말 존경스럽더라고요
    어린대물꾼 19-06-09 21:07
    제가30대 초반때 딱한번 40대아저씨가 '어이 입질 좀 있나'

    이러길래...

    '아니 입질이 없네.'

    이러니 그냥 가더라구요.
    이박사™ 19-06-09 21:07
    시골은 더합니다.^^;
    거친사내 19-06-09 21:13
    무순 나이가 벼슬이라고..ㅋㅋㅋ

    그냥 먹어지는건데 ㅋㅋㅋㅋ 으휴..
    B접점 19-06-09 21:20
    반말하는 사람들 보면 말 버릇이
    좀 짧은 사람이 많습니다.
    설령 나쁜 의도가 아닌데도요...

    나쁜 습관이죠.
    사실 그걸 이해해주는 사람은 별로없는데 말이죠.
    흰둥아달려 19-06-09 21:22
    저도 식당하는데 40다되어갑니다 어이,야 등 반말 엄청듣습니다 식당하는지라 네네 하면서.. 어쩔수가 없네요ㅠㅠ
    gitanes 19-06-09 21:29
    일부러 시비 걸라하는 바보입니다.
    언젠가는 임자 만날거니 냅두세요
    물론 화는 나겠지만요.
    심쿵 19-06-09 21:31
    반말로 지껄이면 반말로 대답해줍니다
    붕어사랑gun 19-06-09 22:20
    저는 좀 동안인 편입니다.
    나이먹으면 어려보이는게 고마울거라는데
    사회생활하다보니 손해인게 참 많더군요.
    그중에 가장 손해인게 액면가때문에 쉽게
    반말을 듣는다는겁니다.
    올해 39세인데 청바지에 반팔티입으면
    경우에 따라서 20대 중반까지도 보던데
    보통은 20대후반이나 30정도로 보더군요.
    근데요~~ 저는 저보다 어린분들한테도
    반말을 쉽게 듣습니다. 젠장~~~~~~~
    처음에는 기분이 상했지만 지금은 계속볼사이 아니면 그냥 넘어가게되더군요.
    일일이 나이따지고 그러는게 더 스트레스더라구요.
    저랑은 다를수도있으니 머라 말씀드리긴 그렇지만
    그냥 상대하지않는게 정신건강에 이롭습니다. ㅎㅎ
    수초사랑 19-06-09 22:50
    무식한거죠...
    독수리부대 19-06-09 23:10
    저도 50후반인데 초면에 절대 반말 안합니다.
    제가 젊었을때 나이좀 있다고 반말하는사람 제일 싫었고 엄청 싸웠습니다.
    게시판이나 팝니다에 댓글도 보면 존칭 생략하는 글도 더러 있습니다.
    글상이지만 초면이고 글쓴 사람이 몇살인지도 모르는데 그런건 아닌것 같습니다.
    대면해서든 글상에서든 서로를 모르는데 예의를 갖추면 더 정감이있고 호의를 베풀것 같습니다.
    한점 19-06-09 23:12
    10대때 부터 1000회는 넘게 낚시다녔어도 낚시터에서 초면에 "야"라고 그런 사람은 못만나봐서 전혀 공감이 안됩니다.
    쩐댚 19-06-09 23:20
    나이를 밑으로 먹었나 봅니다..
    대책없는붕어 19-06-09 23:25
    노소 구분없이 초면에 반말지껄이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보니 타인에 대한 배려심이 없더군요

    자신 위주로 생각하는 사람들 일명 내로남불
    월남붕어11 19-06-09 23:28
    못배운 쉐끼들이네요.
    잡아보이머하노 19-06-09 23:51
    어르신과 늙다리의 차이입니다.
    그리고 이게 꼭 나이의 문제도 아니고요.
    어느 식당 갔더니 저보다 어린 식당 주인이 초면에 반말이더군요.
    뭐 지는 습관이 그렇다나면서 말이죠.
    물론 그냥 나왔고 얼마 안가서 건물 비었더군요.
    삶의 바탕이 어떻게 이루어졌나의 문제입니다.
    명랑붕어™ 19-06-10 00:16
    아버지가 충분히 화를 내실만 하네요 ..
    일면식도 없는 모르는 사람이 반말을한다 ?
    정말 잘못된 행동이죠 나이가 많던 적던
    지칠껀 지켜야지요 월척에서 알게된 사람이
    자기 믿음만가지고 인연을 그만하잡니다
    뭐 딱히 아쉬운것 있습니까 그러자 하니 이제 반말을 하네요 못배워 먹은 그사람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덕도 손해도 서로가 없지만 느닷없이 반말 짓거리는 안해야죠 전 그분보다 더 배우고 가진게많아 반말은 하지않았지요 .. 참는게 이기는겁니다
    희망가 19-06-10 00:56
    아직 그런 질문 못받았봐는디요
    만약에 받는다면
    와아 묻는데
    니가 낚수해봐
    라고 답할것~~~
    엑스05 19-06-10 02:11
    같은동 사시는 80넘으신 아버지, 어머니뻘 되시는분들도 25년이 된 지금까지도 보는 순간 먼저 인사하도 아들뻘인 저에게 존댓말 쓰십니다. 낚시터에서 반말 찍직하신는 분들하고는 대꾸조차 안합니다.
    마부위침 19-06-10 02:29
    그런 사람이 있더군요
    저도 가끔 낚시 하면서 들어봅니다
    그냥 그런가합니다

    보통 그런 사람들은 그렇게 살아와서 본인의 잘못 자체를 모릅니다
    대물도사™ 19-06-10 06:01
    제대로된 교육...을 못받고 사는사람많습니다
    일일이 대응하지마시고 무시하는게 상책입니다
    밀짚모자루피 19-06-10 06:07
    저도 동안이라 그런경우가 종종 있더군요

    그런 사람들이 말 그따구로 하면

    위아래로 쓱 스캔한번 해주고

    동네 개가 짖는갑다 하고 대꾸 안해줍니다

    그래도 말걸면 앉은채로 웃으면서 조용히

    "뭐? 왜?" 이러면 다 그냥 가더군요

    또라이로 보고 피하는거 같습니다 ㅡ.ㅡ;
    쏠라이클립스 19-06-10 07:28
    컥..
    그렇게 매너없는 사람들이..
    특이한 사람들만 만나셨나 봅니다..
    요즘 그런분들 만나기가 쉽지 않은데..
    그런분들 혼나셔야 합니다..
    참지마시고 단호하게 그러나 매너있게 대처하시고 그래도 혹 못알아들으면 머 전 @?%#^♡@?%;,.게 합니다..^^~
    정선수 19-06-10 08:04
    저는 처음 보는 사람이 (야)라고 하면 저는 (왜 )라고 합니다
    실제로 그런적이 있습니다( 왜 )라고 하니 상대방이 말이 잘못 나와서
    미안하다고 하더군요 (야)라는 말 정말 듣기 기분 나쁘죠
    지금이 구한말 시대도 아니고 저는 인사했는데 상대방이 어쩌쩡 하면
    그다름부터는 절대로 인사도 안함니다
    산수부린 19-06-10 08:38
    반말...
    1.정신병자...
    2.미쳐가는 겁니다.
    Deer63114 19-06-10 15:04
    하이고 내가 미치겠네요.
    어찌 그런 짓을.....
    공갈조사 19-06-10 16:02
    그럼 같이 반말로~~ 붕어 안한다 니 가져가라
    너무해7736 19-06-10 16:21
    " 젊은이 입질좀 있는가?"
    이정도 반말은 용인된다는 댓글이 있는데요
    그런가요? ~ㅋ
    자버꾼 19-06-10 16:21
    야 니 고기잡은거 할래?
    이러믄,,,,
    내 필요읍따~ 니나 혀~
    이러세요!
    AWR350 19-06-10 16:28
    왜? 필요없는데 라고 하셔요
    조은세상임 19-06-10 16:40
    인격이 덜된 사람이라서 그런가 봅니다.
    메가피쉬 19-06-10 16:43
    시장통에서 장사하는 장돌뱅이인가보네요
    움직여라찌 19-06-10 16:48
    간혹 이런글이 올라오는데요

    이는 단지 나이때문이라기보다는
    사람의 인성이나 성격때문은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저도 어느덧 검은머리 찾기가 힘든 나이가 되었는데
    아주 가끔은 반말을 듣습니다
    70넘으신 어르신들이 반발하면 그냥 흘러넘깁니다
    (물론 기분이 유쾌하진 않지만요)

    그런데 이보다 더 황당한 경우는
    저보다 젊은 친구가
    초면에 말 끊어 먹는 경우입니다

    한번은 저보다 20살은 적은듯한 친구가
    초면에 "입질 좀 있어?" 그러데요
    설마 저한테 그러건 아니겠지 하고
    좌우를 살피며 두린번 거리니깐
    제쪽으로 다가와 저를 보고는 "입질 있어요?"
    헉 저헌태 그런겁니다
    그래서 제가 "아이고 입질 없네요"했더니
    다시 그친구 왈 "여기 장대 써야돼!"


    갑자기 멘붕이 ㅋ
    "♤♧"=☆[{♤♤{\"☆}□€¥●¥"

    그담부터 말 섞기 싫어 담배만 폈더만
    자기도 눈치를 챘는지 살며시 가더군요^/^;
    붕날라요차뿌 19-06-10 17:18
    나이가 많고 적고를 떠나서 예의가 있는데
    나보다한참 어려도 먼저 말 놓고 편하게 대하시라고 얘기하기전엔 말놓진않습니다
    그게 상대방에 대한 예의아닌가요?
    혜민아사랑해 19-06-10 17:36
    헐...움찌님글에 제 두주먹이 다 바달바달 떨립니다...ㅡㅡ
    생활낚시인 19-06-10 17:39
    아무리 나이가 어리다해도 하물며 중.고생정도라고 해도 초면에 '야'라고 하는건 무식한 거죠.
    디자이너 19-06-10 17:58
    같이반말로대해주세요
    나이가벼슬은아니니까요
    아직 임자를못만나서 그렇지 욕먹어요
    LEXUS 19-06-10 18:05
    같이반말하세요 나이처먹은게 먼 대수라고 안처맞은게 다행이구마잉 그 양반
    참콩새 19-06-10 18:13
    어린넘이 반말하면 한국식으로 가르치면되고
    나이드신분이 반말하믄 어메리칸식으로 같이 맞대응 해주시주믄됩니다..

    상대방을 대우해 주지 못하는 사람은 본인도 대우받을 자격이 없습니다..
    꼬마동차 19-06-10 18:27
    A-"야 고기잡은거 너 할래?"

    B-"네 주세요"

    휙~ 방생

    A-"뭐하냐? 왜놔줘?"

    B-"아이쿠 놓쳤네"
    아봉76904 19-06-10 19:34
    낚시란 노소가 없고 빈부가 없는 겁니다 낚시터에가면 전부다 친구로 생각하는데
    친구가 아니고 함께 취미생활을 공유하는거지요 함부로 반말하고 싸가지없이 구는사람 물속에서 베스랑 놀아야지요
    한방꽝조사 19-06-10 19:48
    참지말고 바로그때 말하셔야 해요!!
    그 사람은 그게 잘 못된 것인지 모르는 강아지새끼 입니다.
    그런사람은 잘못된거라는 것을 알려줘야 합니다.

    님도 반말하시면 같은 급이 되므로...
    정중하게 함부로 반말하시지 말라고 하시고 당신 아들한테 누가 다짜고짜 반말한다면 어떻겠냐고 하시면 됩니다.

    무식한 인간이 나이를 떵구녕으로 먹은 거인데 가르쳐야죠!!
    ㅎㅎ 안출하시고 대물하세요!!
    오늘도역시 19-06-10 20:08
    그런 분들 가끔 경험하지요.
    정말 아닌거 같으면 무시하지만 웬만하면 대꾸하는 편입니다.
    연세 드신분들의 일반적인 행위라고 생각하고 하는데 까지만 하는 편입니다. 그분들은 그런 생각이 아닐 수 도 있습니다.
    프로가가멜7322 19-06-10 20:39
    그런사람 바로 맞바다치면 꼬리내립니다. ㅎㅎ
    코너맥그리거 19-06-10 20:53
    배움, 교육 수준이 중요한거라 생각합니다.
    기본적인 예의는 있어야 되는데 말이죠
    아마도 그분은 쓰레기도 아무데나 버리실 분이 아닌가 생각되네요 ㅋㅋ
    노올자6593 19-06-10 21:46
    야 니도 야 소리 함 들어 볼래 야
    simeon80 19-06-10 23:37
    저도 적은 나이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원글을 보니 가분이 좀 그렇네요.
    초면에 마구잡이로 반말하는 놈들... 한방에 싹 보내고 싶습니다..
    저도 나이에 비해 쪼금 어려보인다네요. ㅠㅠ
    붕순이시집가는날 19-06-10 23:47
    저두60줄 이지만 나이는 숫자에 불가한 걷일뿐 입니다 인격이 문제죠 반말 함부로 하다가 한번 혼나야죠 존중 하는만큼 되돌아 오갰죠
    ♡제리♡ 19-06-10 23:48
    요즘 세상이 어떤세상인지...
    어떻게 돌아가는 세상인지...
    잘~ 모르는 양반이구먼~

    참! 겁나는 세상인디...ㅠ.ㅠ
    청주어신 19-06-11 07:54
    그거...자랑하는겁니다...

    나.....무식한 놈이야~~~~야~~야~~~
    준비태세 19-06-11 09:01
    낚시 장비만 챙길 줄 알았지 4가지와 개념은 집에 모셔두고 왔으니~원~ㅉㅉ
    잡으면3치 19-06-11 11:11
    벌써부터 더위처먹고 허우적거리는 것들이 있네요.
    줘 터지면 바로가서 신고할놈들임
    참으세요~
    Mixby신디 19-06-11 18:03
    기냥 똑같이 해주시면 됩니다. 야~ 필요없으니 너 가져~ ㅋㅋ
    꿀래 19-07-01 20:05
    저가 보기에는 낚시터에서 모르는사람한테 야 자 그런사람 본적은 없네요 혹 중학생 정도 같으면
    모를까 성인이되어 낚시와서 뒤에서 야 자 이른애기는 싸움에서 하는거지 서로 존중 차원 에서
    하는거는 아니라고 생각 함니다 나는 좀만 있으면 7순인데 지금도 낚시 물어보면 좀 나옴니꺼
    나이좀 드신분은 90% 이상 대답해줌니다 젏은분은 뒤돌아보고 휘득 돌아감니더 40%정도
    대답해 줄 정도임니다 저는 기분 언짠쬬 그려느니 함니더 좀전에도 애기 했다싶이
    이른애기 종종 올라 오는데 이건 나이든 사람 쫑 먹일 려고 올리는지 회원정보도
    없이 가입한지도 얼마되지않코 포인트도 얼마되지 않는분이
    이런애기 자꾸 올리는 의도 를 몰긋네요 이런애기
    좀 자중해 주웠으면 해서요^^^^^^^^^^^^^^^^^^^^^^^^^


    2019 Mobile Wolchuck